• 최종편집 2023-01-27(금)

DB로보틱스, 세계 최초 ‘AI창호로봇’ 출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2.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0.jpg


가스누출시 자동으로 창문 열려

재난안전사고 예방지킴이 역할 ‘톡톡’

 

두배시스템(대표 이배, 사진)이 최근 DB로보틱스로 사명을 변경, B2C 비지니스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면서 첫번째 아이템 ‘AI창호로봇’을 공개했다.

 

‘AI창호로봇’은 세계 최초로 실내에서 발생하는 각종 안전사고를 대비하는 로보틱스 시스템이다. 인명 중시, 로봇과의 소통에 포커스를 맞춰 개발돼 유독가스 감지, 도난 방지 등으로 사용자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다.

 

최근에 AI창호로봇을 설치한 김모(75)씨는 시장을 간 사이 집에 화재가 발생했다는 것을 알았다. 로봇이 화재발생 사실을 알려왔기 때문이다. 집에는 거동이 불편한 남편(80)이 혼자 있었다. AI창호로봇은 화재발생 사실을 알림과 동시에 유독가스 발생을 자동으로 인식하고 즉각 창문을 열어 환기를 시켰다. 동시에 119에 신고를 마치는 등 재빠르게 사태를 수습해 남편의 목숨을 살렸다.

 

이 대표는 “AI창호로봇은 화재나 가스누출 등 실내 위험상황에서 사람이 있고 없고의 여부와 관계없이 강제 개폐 기능을 갖추고 있다”며 “집에 화재가 가스누출이 발생했는데 사람이 없어서 대응하지 못하거나, 장애인이나 노약자만 있어서 제대로 대응하기 힘든 위기 상황이라고 해도 로봇이 스스로 감지하고 창문을 여닫는다. 사람을 대신해 119에 자동 신고하는 등 위기 상황을 스스로 해결한다는 점이 가장 획기적”이라고 설명했다.

 

창호 모양으로 생긴 이 AI로봇의 주요 기능은 자동개폐, 화재감지, 재난신고, 원격제어, 음성인식 등이다. 리모콘으로 제어하면서 “DB야, 문 열어”, “DB야, 창문 닫아” 등의 음성명령어로 작동이 가능하고, 모바일 앱을 통해서도 제어할 수 있게 설계됐다. 고객이 원하는 기능도 추가할 수 있고 가구별 특성에 따라 ‘맞춤식’으로 제작해 출고된다. 이 모든 기능을 갖춘 로봇은 AI창호로봇이 세계에서 유일하다.

 

이 대표는 “생활의 편리성을 가져오는 것은 물론 재난과 안전사고에서도 인명피해를 줄일 수 있다”며 “거동이 불편한 노인이나 장애인들이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좀 더 쾌적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AI창호로봇은 건설사의 홈 오토메이션 프로토콜을 연동해 출고된다. 다양한 적용방식을 접목할 수 있어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 진출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배 대표는 “중대형 건설회사, 창호를 생산 공급하는 KCC, LG하우시스 등과 대량 생산을 위한 논의를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DB로보틱스는 다양한 사회 난제를 해결하는 AI로봇을 개발해 건강하고 쾌적한 사회로 발전하는 데 일조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2022년 11월 29일 동아경제 홍상수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7070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DB로보틱스, 세계 최초 ‘AI창호로봇’ 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