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2(금)

[칼럼](주)신이랜드 이은구 대표, 반대로 해서 좋을 때가 있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1.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shin.jpg

 

예부터 구전으로 전해지는 청개구리 이야기가 있다. 어린 청개구리가 반대로만 하니까 죽음을 직감한 어른 청개구리가 자식 청개구리에게 유언을 하였다. 「내가 죽으면 앞 냇가에 묻어다오.」어미 청개구리는 반대로만 행동하는 자식이 냇가에 묻으라하면 양지 바른 언덕에 묻어줄 줄 알고 한 말이다. 그러나 그 아이는 어미 시체를 냇가에 묻으면서 부모님의 말씀에는 다른 뜻이 있을 것이니 이번에는 그 뜻에 반대되는 행동을 하겠다는 것이다. 

 

반항기 아이들이 반대로 하기를 좋아하는 것은 구속되기를 싫어하기 때문이다. 보통 사람들은 지시대로, 법대로, 관행대로 하려고 한다. 모든 사람이 하는 행동이나, 가는 방향대로 가다보면 큰 문제는 없지만 내게 특별한 이득이 없다는 것을 알게 된다. 

 

그래서 일부 사람들은 보통사람들과 반대로 해보려고 한다. 반대로 할 때 큰 이익을 보거나 쉽게 그곳에서 벗어 날 때가 많다. 

매일 주식이 오르면 너도나도 주식을 사려고 달려든다. 그 때 산 사람들은 며칠 못가서 폭락하는 바람에 큰 손실을 보게 된다.

 

최근 많은 투자자들이 코인에 투자했다가 코인이 폭락하는 바람에 큰 손실을 보고 있다. 대중이 몰리는 곳에 같이 따라갔다가 손해 보는 경우이다. 아파트 값이 천정부지로 오를 때 너도나도 은행에서 대출받아 아파트를 샀다. 더 오를 줄 알고 샀던 APT값이 폭락하며 팔지도 못하고 이자만 계속 올라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있다.

 

오르고 내리는 주기는 사안에 따라 다르다. 변동주기가 비교적 짧은 코인이나 주식은 6개월 내에 오름세가 내림세로, 내림세가 오름세로 변할 때가 많다. 오르고 내리는 주기도 살피고 고점이 어디인지 자주 체크하면서 투자해야 큰 손실을 면할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하는 대로 따라 하는 것이 안전할 수는 있으나 때로는 그들과 반대로 하는 것이 이로울 수 있음을 생각하며 실행에 옮겨야 한다. 산이 높으면 골도 깊고, 낮이 있으면 밤이 있고, 폭염이 지나면 혹한이 온다. 밀짚모자는 겨울에 사라는 증시격언이 있음도 기억할 필요가 있다.

 

그러나 대다수의 사람들은 오를 때 따라 사고 내릴 때 따라 파는 행동을 하게 된다. 일반인들의 행동과 반대로 하는 일이 쉬운 일은 아니다. 그래도 가끔은 대중과 반대로 하는 청개구리가 하는 방법을 써볼 필요가 있다.

 

/2022년 11월 24일 동아경제

태그

전체댓글 0

  • 6329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칼럼](주)신이랜드 이은구 대표, 반대로 해서 좋을 때가 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